집 나간 탕아.. 아팠던 엠원이가 일주일만에 셔터를 수리하고 돌아왔습니다. 셔터박스를 갈고 나니 셔터 소리가 너무 산뜻해서 놀랐어요. 세팅이 초기화됐다 싶었는데 보니 서비스센터에서 펌웨어도 4.5로 올려주신 모양입니다. 안 그래도 소식 듣고 업데이트해야겠다 싶었는데 개이득입니다. 말끔해졌으니 또 열심히 찍고 다녀야지요. 아프지 마라 이놈아.

신기종인 E-M1X는 보아하니 제가 살 일은 없을 기종 같아서, 나-중에 엠원막삼쯤 나오고 그게 또 가격이 내려가면 그때나 새 바디 구입을 고려할까 싶습니다. 서비스 센터 가서 받아온 렌즈 책자를 보면서 향후 렌즈 영입을 뭘 할까에 대해서나 고민을..


올림푸스 수원 서비스 센터. 친절하고 수리도 잘해주셨습니다. 집에서 한 시간이 좀 안 걸리는 거리라, 약간 멀어도 갈 만한 위치라 다행이에요.

Posted by Neissy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