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춘권을 시작한 지 9년, 여전히 심심하면 인터넷에 영춘권을 검색해보는 인간입니다. 다른 파 영춘권이 하는 걸 보며 '흠 저걸 저렇게 하기도 하는군'이라고 생각하며 재미있어하고 지냅니다만, 나무위키에 적힌 걸 보다 보면 그냥 여러 생각이 든달까요..

..그래서 적어봅니다. 그냥 잡담.


# 솔직히 시작 부분에 마스터 W의 영상을 올린 것부터 껄쩍지근합니다. 전 이 사람의 영춘권이 어느 계보인지 모르겠으며, 궁금해서 찾아본 홈페이지에서도 계보가 나오지 않았습니다. (지금은 어떤지 모르겠는데 다시 확인해도 비슷할 것 같아서..) 몇 년 전 당시 영어 웹을 검색한 결과로 누군가가 W에 대해 말하길 제대로 된 계파에서 하긴 했는데 그리 오래 하지 않았다.. 고 말하는 글을 쓴 걸 보긴 했는데, 그 사람도 익명이었으니 딱히 그 말이라고 신뢰할 수도 없었긴 합니다.

W의 영춘권에 대해서 가타부타 말하고 싶진 않습니다만, 솔직히 소개 영상으로는 견자단의 엽문 영화 영상이 오히려 나을 거라 생각합니다. 아니면 유투브에서 쉽게 찾을 수 있는 엽문 선생님의 영상이라거나.. 적어도 자기 사부와 계파를 명확히 한 사람의 영상이어야 좋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 계보에 대해서: 사실 이거에 관해선 바로 얼마 전에도 말하긴 했는데, 사이비가 판치는 이 무술판에서 초보자가 그나마 사이비를 조금 피할 수 있는 방편이 이 계보입니다. 누구에게 배웠고 어떤 계보로 이어져 내려왔는가. 최근의 나무위키에서는 이 계보의 증명이 사부와 같이 찍은 사진 정도라서 사기 치기 쉽다고 누군가 적었는데, 그 말에는 동의합니다만 그것조차도 없는 사람을 뭘 믿고 사부로 모실 수 있는지 전 모르겠습니다.

그리고 사부와 같이 찍은 사진까지 위조하기는 제법 힘들며, 그 위조한 게 오히려 결정적 증거로 사이비임을 증명해 버릴 수도 있으므로 사기꾼은 보통 말로 후리지 사진 같은 거 안 걸어놓습니다. 예전의 모 씨도 이소룡에게 직접 배웠다고 그렇게 강조했지만 같이 찍은 사진은 결국 내어놓지 못했죠. 그럼에도 불구하고 당시의 전 그걸 믿었었는데... ...네 여기까지 하겠습니다.


# 사실 기본적으로.. 나무위키의 영춘권 항목은 영춘권 안 배운 사람들이 여기저기 손을 댄 티가 많이 납니다. 어떤 부분은 보면 영춘권은 고사하고 무술 아무것도 배워보지 않은 사람의 서술 같습니다. 영춘권의 실전성 항목은 보면서 솔직히 좀 웃었습니다. 미필들이 군대에 대해 위키 적고 있는 걸 본 군필자의 기분입니다.


# 그럼 네가 고치면 되지 않으냐? ..고 물으면.. 전 뭔가 쓸 일 있으면 그냥 이렇게 블로그에 적습니다. 집단지성으로서의 기여가 그리 나쁘다고 생각하진 않습니다만 제가 그걸 하고 싶지는 않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도장에 안 나오는 사람들에게 그리 이것저것 많이 알려주고 싶지도 않고요. 신경 써서 봐줘야 할 사람은 도장 사람이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 그래서 전 보면서 저건 뭐가 틀렸다 이게 아니다.. 하고 딱히 알려주진 않습니다. 모르면 모르는 대로 놔둡니다. 지방에서 영춘권을 가르친다는 어느 분은 아주 잠깐만 봐도 영춘권을 야매로 한다는 티가 엄청나게 풀풀 났는데, (너무 기본적인 부분이라서 이건 계파 문제가 아닙니다) 그렇다고 그게 이러저러해서 틀렸다고 지적할 생각은 없습니다. 지적하면 그거 고쳐서 리뉴얼 사기를 치겠죠.

..라고 말하면 그건 그 사기꾼 이야기지 나무위키 이야기는 아니지 않으냐 하겠지만, 어쨌든 디테일한 걸 인터넷에 올리면 사기꾼은 그걸 보고 동작을 수정하거든요. 예전에 보면 인터넷에 올라와 있는 것만 참고할 수 있기 때문에 동작이 딱 그 수준까지만 가 있는 사기꾼의 영상도 있고 그랬습니다. (그리고 사실 그나마도 열화판이었습니다. 원리를 모르고 형태만 따라하니 제대로 될 턱이..)


# 그리고 장혁이 하는 게 절권도가 아니라 영춘권이라고 쓰여있는데, 그거 영춘권 아닙니다. 원리가 아예 다릅니다. 목인장 연습하고 손 좀 현란하게 움직인다고 영춘권인 거 아닙니다.


# 그 외에도 많습니다만 이건 그냥 잡담이지 딱히 본격 반박글은 아닌지라.. 그리고 사실 그렇게까지 다 반박하고 싶지는 않아서 그냥 이런 정도만 이야기하렵니다.

문외한이 뭔가 알아보고 싶은데 어디서 뭘 찾아야 할지 모르겠다면 만만한 게 위키백과이긴 합니다만, 여러 가지 이유로 나무위키의 영춘권 항목에는 오류가 많습니다. 그냥 영춘권 도장 홈페이지를 보고, 도장을 찾아가 견학하는 걸 추천합니다. 인터넷이 편하긴 하지만 만능은 아니죠.


Posted by Neissy
TA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