잊지 맙시다.

잊지 맙시다.
Posted by Neissy
일단 지난 어린이날 행사 관련 스샷부터 올려봅니다.
어린이날이라고 모든 캐릭터가 9살화한 스샷에 대해서는
다른 이들이 이미 예전에 올렸습니다만,
요게 있죠:


꼬맹이 버전 팔라딘.
변신장면 한정으로, 실제로 변신이 끝나고 나면 키 커졌습니다만..





뭐 그리고,

 

 


우선 가볍게 스매시 마스터를 땄습니다. (5월 14일)
보호가 10이 깎이긴 합니다만 체력과 행운이 20 올라가는 초 공격형 타이틀입니다.







자, 뭐, 그리고..


우선 요 사흘간 AWFUL이었던 좀비를  이천 오백 마리 잡아 놔서
AWFUL수련을 끝낸 후,
카링형에게서 약한셋을 빌려서 오늘 BOSS 수련에 돌입했습니다.
9시부터 시작, 1시까지,
1901마리..
모두 잡고.

땄습니다, 윈드밀 마스터 *-_-*
옵 자체는 별로 쓸만한 건 없습니다.
보호가 3 올라가는 게 그럴싸한데,
이 타이틀의 페널 중 하나로 체력이 10 깎이는 게 있어서..
타이틀의 효과 자체로서는 별 쓸만한 게 못 됩니다.
 
 
 
 
 

그렇다고 하더라도, 무려 윈드밀 마스터.
우리길드에서는 내가 최초려나, 이 타이틀은.. 잇힝.

Posted by Neissy
미션 임파서블 3
탐 크루즈, 빙 레임스, 미셸 모나한, 필립 시무어 호프먼, 조나단 라이 메이어스 / J.J. 에이브람스

오늘 가족들과 함께 봤습니다.
거두절미하고 이 영화를 한 마디로 평하자면,

  미친듯이 휘몰아치는 액션에
                 정신 놓을 새가 없다

입니다.

돈을 무지무지하게 쳐들인 티가 나는 영화입니다.
액션신에 별 다섯 개, 라는 마음.
이런 영화라면 몇 번을 다시 보러 가도 좋을 것 같습니다.
Posted by Neissy
사신계 문답 : 카방글의 얼음집으로부터 간만에 바톤 당했습니다.



01. 당신은 데스노트의 키라를 잡는 L이다. 그러나 그런 당신에게 데스노트가 떨어지고 사신까지 나타났다.
-> 노트 부족한데 잘됐다. 데스노트에다 영혼의 시 (내가 쓰는 장편소설)를 써준다.

02. 그 데스노트는 사람을 죽일 살상능력은 없다. 다만, 다른 능력이 있다. 그것은 무엇인가?
-> 영혼의 시를 현실에 구현화시킨다.
..와우, 이거 굉장한걸?

03. 귀여운 외계인을 잡았다. 하지만 그는 외계인이 아니라, 당신의 선배였다.
-> 선배 같은 거 안 키우는데. ..필요없다 방생하자.

04. 당신의 안에 또 다른 자신이 있다. 그는 당신의 성격과 정반대이다.
그가 밤에 당신이 잠든 사이 가족이나 친구를 만나러 갔다면 어떻게 행동했을것 같은가?
-> ..나와 정반대의 성격? 상상이 되지 않는군.
음, 이럴 땐 모처럼이니 MBTI를 사용해보자.
내가 INFP이니 반대는 ESTJ다.
ESTJ 이놈은..
구체적이고 현실적이고 사실적이며 활동을 조직화하고 주도해나가는 지도력이 있다.
또한 현실적이고 실용적인 인간이며 업무 위주로 사람을 대하는 경향이 있다.. 라..
..뭐 나름대로 괜찮군.
이왕이면 내가 잠든 사이 사무나 업무도 처리해줬으면 하는 바람이 있다.
하이드씨, 나의 우렁각시가 되어주삼.

05. 심심해서 거울에 있는 자신과 가위바위보를 했다. 그런데 당신은 주먹을 내었는데 거울속의 자신은 보자기를 내었다. 그 기분은?
-> "똑바로 안 해, 이 자식아!?" 라며 화를 낸다.

06. 어느날 당신의 가장 친한 친구가 죽고싶다며 상담을 해온다. 어떻게 말할것인가?
-> 죽고 싶지 않아서 상담하러 온 것일 테니 하고 싶은 말 하게 받아준다.
솔직히 그런 거 답은 스스로 다 알고 있는 거고 요는 기분 문제잖아?

07. 세상이 싫어졌다. 그래서 죽으려 한다. 어떻게 죽을 것인가?
-> 이왕이면 복상사 ..늙어 죽겠다.

08. 당신은 죽었다. 저승사자를 따라 가자 천국과 지옥의 선택권이 있다. 천국을 선택한다면 가식과 내숭으로 이루어진 고리타분한 나날을 보낼것 같다. 반대로 지옥을 선택한다면 고통스러운 화염과 추위속에 허덕일테지만, 당신이 이상적으로 바라는 범죄세계다.
-> 이상적으로 바라는 범죄세계가 어디 있냐.
천국이다. 가식과 내숭으로 이루어진 고리타분한 나날을 보낼 것 같다는 건
그냥 생각일 뿐이다. 설사 정말 그렇다 하더라도
난 의외로 뻔뻔하고 둔하다. 걍 편하게 살 수 있음 됐다.

09. 당신은 드래곤볼에 나오는 사이어인이다. 당신은 마인부우보다 강하다.-_-;; 하지만, 세 개의 갈등 중 반드시 하나를 선택해야 한다.
* 같은 동족이며 사이어인의 흉폭함을 있는 그대로 드러내며 강함을 추구하는 왕자 베지터의 부하가 될 것.
* 천진난만한 웃음을 지으며 강한 적을 찾아 싸워보고 싶어하는 카카로트의 라이벌 겸 적이 될 것.
* 다 필요없다. 내가 그둘을 다 때려부수고 우주를 지배한다.
-> 세번째. 사실, 베지터의 라이벌이라면 좀 고려해볼만 했다.

10. 당신은 좋아하는 사람에게 고백했다. 그런데 그 사람은 당신을 보기좋게 차버렸다. 분노에 떠는 당신, 하지만 얼마 안 있어 그가 모텔에 남자 하나를 데리고 들어가는 장면을 목격했다. 당신의 어떻게 생각하고 행동할것인가.
-> 그럴 수도 있지 뭘.
(근데 이거 여자가 이 바톤 하면 꽤나 므흣-하겠는걸? 아니 글쎄, 남자라니)

11. 인간은 마음속에 흉폭함을 가지고있다. 언제 그 흉폭함이 드러나는가?
-> 배고플 때.

12. 당신은 사신이다. 참백도의 능력은 무엇인가.
-> 참백도가 뭔지 몰라서 트랙백 타고 찾아가 TripleB님의 이글루에서
해답을 얻었지만 그것만으론 이 문제에 불타오를 수 없다.
배도 고픈데.. 참백도라.. 왠지 복숭아 통조림이 먹고 싶어졌다.

13. 이 문답을 한 소감이나, 기분은?
-> 아 배고프다.

14. 바톤을 넘겨받을 분은 있나.
-> 있으면 어쩔 테냐.

15. 있다면 누군지 물어보는 센스가 필요하다. 가장 이 문답을 재미있게 해주실 분들만 적어라.
-> 어려운 문항이다. 가장 이 문답을 재미있게 해주실 분들만 적으라니.

글쎄, 샤이란 녀석은 괜찮게 할 수 있을 것 같다.
송이도 나름 재미있는 답을 내놓지 않을까.
아카링형은 강제바톤을 좋아하지 않지만 보고 재미있을 것 같으면 할 지도 모르지.
은엽형은 어차피 이글루에 포스트거리도 별로 없어 보이는데 이런 거나 해보면 어때.
Utedier는 그냥 바톤 보내면 왠지 할 것 같다. 근데 재미있으려나.
제나양도 바톤 평소 잘 안보냈지만 의외로 재밌는 답이 나올 것도 같다.
또한 어쨌든 별이도 바톤 보낼 때 빼먹으면 섭섭해할 것 같다.
그러고보니 슈텔, 이 녀석의 센스라면 재미있는 답이 나올 것도 같으다.
어차피 내 이글루 링크 순대로 내려가는 건데 Adagio도 해라.
그리고 카다스는 이거 안 하면 점점 쌓여간다. 얼렁 포스트 써라.

뭐 상기의 이유로.
어쩌다 보니 보낼 만한 사람한테는 다 보냈네. (잇힝 하며 먼산)
Posted by Neissy